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사전등록   히,헬 폰트받기
 현재위치 : HOME > 문서보기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자료구분  인명사전  작성일  2009-04-11
 제목  맥아더(Douglas MacArthur. 1880. 1.26~1964. 4. 5)
 주제어  더글러스 맥아더 [미국] [군인] [제2차세계대전]
 자료출처    성경본문  
 내용

미국 군인으로 제2차 세계대전중에 남서태평양 전역(戰域) 사령관이었고, 연합군 점령기에 전후의 일본을 통치했으며, 한국전쟁 초기의 9개월 동안 유엔군 총사령관직을 맡았다. 그에 대한 역사적 판단은 극과 극의 대립을 이루기도 한다.

 

1880년 아칸소주 리틀록에서 스코틀랜드에서 이민한 아서 맥아더 주니어(Arthur MacAthur Jr.)(중장 예편) 군인의 아들로 태어났다. 그의 아버지는 걸을 때도 사병들과 똑같이 걸음으로서, 어린 맥아더에게 지휘관이 먼저 규칙을 지켜야 한다는 것을 가르쳐주었다.

 

웨스트포인트 사관학교를 수석으로 졸업하고 제1차 세계 대전, 제2차 세계 대전, 한국전쟁 등에 참전했으며, 제1차 세계대전 당시 무지개부대(42사단)를 이끌고 프랑스에서 복무하였다.

 

1919년 육군사관학교 교장이 되고, 육군 소장, 육군 대장에 이어서 윌슨대통령때 최연소 미육군 참모총장으로 임명되었고, 1935년에서 1937년까지 필리핀 정부 최고 군사 고문을 지냈다. 프랭클린 D. 루스벨트 대통령 초기인 1937년 퇴역하였다. (그의 아버지도 필리핀 총독을 지냈으면 2대에 걸쳐 맥아더가문은 필리핀에서 막대한 이권과 영향력을 가지고 있었다. 이렇게 필리핀 상황에 정통했기 때문에 일본의 진주만공격 직후에 바로 현역으로 복귀 필리핀 전선에 투입되었다.)

제2차 세계 대전중인 1941년 예비역에서 소집되어 현역으로 복귀함과 동시에 필리핀 주재 미국 극동군 사령관이 되었다. 1942년 서남 태평양 방면 연합군 총사령관이 되고, 1944년 원수가 되었다. 1945년 일본군을 격파하고 필리핀에 상륙하였으며, 이후 대일(對日) 점령 연합군 최고 사령관으로서 8월 30일 일본 땅에 첫 발을 디뎠다.

 

일본 역사 최초의 외국인 집정관이기도 한 맥아더는 일본인을 쉽게 다스리기 위해 일본 천황의 “덴노는 인간” 발언을 이끌어 낸 것으로도 유명하며, 성서를 대량으로 유포하는 등 종교로써 일본을 순응시키려고 하였다.

즉, 일본 군국주의의 사상적 근거가 된다고 판단한 신토를 무력화시켜 전쟁 도발을 막고자 한 것이었다.

 

1950년 6·25 전쟁이 일어나자, 유엔 군 총사령관에 취임하였다.

맥아더 장군의 인솔하에 감행된 인천 상륙 작전은 워싱턴등 군부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전투를 성공적으로 지휘, 전쟁의 양상을 뒤바꿔 놓았다. 맥아더 장군은 인천으로 상륙한다는 것을 최측근에게조차 알리지 않고 비밀로 하고 '군산상륙작전'이라는 허위 사실을 작전상 고의로 유포했다. 특히 인천의 앞바다는 전세계적으로 조석간만의 차, 즉 밀물과 썰물의 차이가 가장 큰 해변으로 유명했는데 맥아더의 군산상륙작전의 발언이 이래서 더욱 신빙성이 높아졌다.

이 사실이 북한군에게도 알려져서 북한군은 군산의 방어를 강화했는데 맥아더는 오히려 이 점을 노렸던 것이다. 군산으로 쳐들어가는 척 하면서 맥아더가 실제로 노렸던 곳은 인천이였다. 이 작전은 성공하였고 맥아더의 작전을 제대로 간파하지 못한 북한군은 이 작전에 의해 인천을 빼앗긴 이후 1.4후퇴가 도래할 때까지 연전연패했다.

 

그는 전쟁에서 독단적인 행동에 대한 당시 대통령 해리 S. 트루먼의 불신으로 인해, 한국 전쟁 후 미국에서 매카시스트 즉, 극단적 반공주의인 매카시즘 추종자로 낙인찍힌다. 또한 중화인민공화국 정규군(중국인민지원군)의 개입을 무시하다가 중국이 전쟁에 수십개 사단급 병력을 보내어 개입하자 만주에 원자폭탄 투하를 주장하기도 하였다. 그의 이러한 무모하고 극단적인 주장들은 만약 그가 트루먼에 의해 해임되지 않았다면, 세계대전이 한번 더 일어났을 것이라는 비판의 근거가 되고 있다.


맥아더의 부정적 주장들

 

1) 일반명령 1호, 한국의 승전국 지위 박탈
맥아더는 2차 세계대전 후 일본 점령군 최고 사령관의 위치에 서서 전후 일본의 개혁을 총지휘했다. 그는 또한 38선 이남에 설치되었던 미군정의 정책에도 직접적으로 개입했다.
그는 1945년 8월 15일 일본이 패망한 뒤 일반명령 1호를 발표했다. 일반명령 1호는 일 반적으로 38선을 중심으로 미국과 소련이 불할 점령을 결정한 문서로만 알려졌지만, 한국 인에게 중요한 점은 한국의 독립 운동가들이 일본의 항복을 받을 수 있는 권리를 박탈당 했다는 것이다. 이로 인해 한국은 승전국의 지위를 인정받지 못하게 되었고, 결국 1951년 샌프란시스코 강화조약에 참여하지 못하게 되었다.

 

2) 일본 전범들에게 면죄부를 주다
맥아더는 일왕이 신이 아니라고 선언한 것 외에는 전쟁기간 동안 최고 지도자였던 일왕에게 어떠한 전쟁의 책임도 묻지 않았다. 물론 점령군 사령부하에서 실시된 전범재판을 통 해서 일부 전범들이 처벌을 받았지만, 면죄부를 받은 전범들 또한 많았다. 이로 인해 전쟁이 끝난 지 12년이 지난 1957년 도조 내각에서 활약했던 1급 전범 기시노부스케가 일 본의 총리로 화려하게 부활할 수 있었다. 이들의 후손 중 일부는 지금까지 일본 내에서 극우 보수 세력의 핵심으로 활동하고 있다.
오늘 동아시아는 두 가지 중요한 문제로 인해 끊임없이 평화를 위협받고 있다. 그 하나가 한반도의 분단으로 인한 대결구도라면, 다른 하나는 일본의 극우 보수 세력의 정책으로 인한 위기다. 맥아더가 지휘했던 도쿄의 점령군 최고 사령부는 이 두 가지 문제로부터 자유롭지 못하며, 이러한 역사적 사실들이 오늘 맥아더를 평가하는 데서 초점을 맞춰야 할 부분이다.

 


Describe 맥아더장군의기도문 here.

 

A prayer for a Son
Douglas McArthur?

Build me a son, O Lord,
who will be strong enough to know when he is weak,
and brave enough to face himself when he is afraid;
one who will be proud and unbending in honest defeat,
and humble and gentle in victory.

Build me a son whose wishes will not take the place of deeds;
a son who will know Thee and that to know himself is the foundation stone of knowledge.

Lead him, I pray, not in the path of ease and comfort,
but under the stress and spur of difficulties and challenge.

Here let him learn to stand up in the storm;
here let him learn compassion for those who fail.

Build me a son whose heart will be clear, whose target will be high;
a son who will master himself before he seeks to master other men;
one who will reach into the future, yet never forget the past.

And after all these things are his, add, I pray, enough of a sense of humor,
so that he may always be serious, yet never take himself too seriously.

Give him humility, so that he may always remember the simplicity of true greatness,
the open mind of true wisdom, and the meekness of true strength.

Then I, his father, will dare to whisper, "I have not lived in vain."

 

 

아버지의 기도

주여, 내 자식이 이런 사람이 되게 하소서.

약할 때 자신을 가눌 줄 알고
두려울 때 두려워하는 자신을 보는 용기를 가지며,
정직했으므로 패배가 떳떳하고
승리에 겸손하고 배려할 줄 아는 사람이 되게 하소서.

바램을 바램에 그치지 않고 행하는 사람이 되게 하시고
주를 알게 하시며 스스로를 아는 것이 앎의 근본임을 깨닫게 하소서.

바라건대 그를 쉽고 편한 길로 인도하지 마시고
고난과 도전의 압박과 시련 아래 두소서.
그리하여 그를 폭풍우 속에서도 일어설 줄 알게 하시고
쓰러진 자의 아픔을 아파할 줄 알게 하소서.

그의 마음은 깨끗하고 그의 목표는 높으며,
남을 다스리기 전에 스스로를 다스리고
미래로 나아가되 지난 날을 잊지 않는 사람이 되게 하소서.

이 모든 것이 그의 것이 된 위에 더하여 바라건대
사람됨이 쾌활하여 언제나 진지하되 집착하지 않게 하시고,
작은 것들을 알게 하시어 참으로 위대한 것은 소박한 데에 있고
참 지혜는 평범한 데에 있으며 부드러운 것이 강한 것임을 명심하게 하소서.

그리하여 먼 훗날
그런 그의 아비였으므로 내 삶은 헛되지 않았노라 말할 수 있게 하소서.

 

 

오, 주여!
내 아이가 이런 사람이 되게 하여 주소서.
약할 때에 자신을 분별 할 수 있는 힘과
두려울 때 자신을 잃지 않는 용기를 주소서.
정직한 패배 앞에 당당하고 태연하며,
승리의 때에 겸손하고 온유한 사람이 되게 하소서.

내 아이가 이런 사람이 되게 하소서.
자신의 본 분을 자각하여
하나님과 자신을 아는 것이
지식의 기초임을 깨닫는 사람이 되게 하소서.

그를 요행과 안락의 길로 이끌지 마시고,
자극 받아 분발하도록 고난과 도전의 길로 인도하소서.
모진 비바람을 견뎌내게 하시고,
실패한 자를 긍휼히 여길 줄 아는 사람이 되게 하소서.

내 아이가 이런 사람이 되게 하소서.
마음이 깨끗하고 높은 이상을 품은 사람,
남들을 다스리기 전에 먼저 자신을 다스리는 사람,
웃을 줄 알면서도 우는 법을 결코 잊지 않는 사람,
미래를 향해 전진 하면서도
과거를 결코 잊지 않는 사람이 되게 하소서.

이 모든 것들 외에 그에게 유머 감각을 주소서.
그리하면 항상 진지하면서도
결코 지나치게 심각해지지는 않을 것입니다.
그에게 겸손을 가르쳐 주소서.
그리하면 진정한 위대함은 소박하며,
진정한 지혜는 열려 있으며,
진정한 힘은 너그럽다는 것을
언제나 기억할 것입니다.

그 애가 이런 사람이 되었을 때
저는 감히 그에게 속삭일 것입니다.
내가 인생을 결코 헛되이 살지 않았노라고.


맥아더 장군 바로알기(역사학도) 야후


  이라크 전쟁을 승리로 이끈 장군에 대해 미국인들은 놀랄 만치 무관심하다. 이것은1951년 4월 11일 트루만 대통령에게 해임당한 맥아더 장군이 귀국하자 뉴욕 연도에 7백만이 넘는 환영 인파가 몰려나와 열렬히 환영하였다는 것에 비하면 참으로 놀라운 일이다. 그 날 맥아더 장군이 귀국하던 날 뉴욕시 고층 아파들에서는 그를 환영하는 색종이가 휘날리며 전 뉴욕시를 덮었으며, 연도에 미처 나가지 못한 시민들도 모두 옥상과 베란다와 창가로 모여들어 그를 환영하였다. 그리고 오늘날 미국 역사의 명연설문 중 하나로 꼽히는 그의 귀국 연설을 그가 즐겨 부르던 군가의 한 구절을 인용하여 "노병은 죽지 않고 다만 사라질 뿐이다"(Old soldiers never die, just fade away)라는 말로 마무리하였을 때 전 미국은 함께 울었다.

   그날 뉴욕의 7백만 환영 인파는 물론 전 미국 국민이 방송으로 맥아더 장군이 귀국 연설문을 듣고 있었다. 그리고 맥아더 장군이 "노병은 죽지 않고 다만 사라질 뿐이다"라고 말하는 순간 온 미국 국민이 흐느껴 울었던 것이다. 맥아더 장군이 지휘하는 한국전쟁에서 수만명이 미군 병사들이 전사하였으며, 수만 명이 심하게 부상당하였으며, 무수한 미군 병사들이 북한에 포로로 잡혀갔거나 실종되었다. 바그다드에 사실상 무혈 입성하여 미국의 찬란한 승리를 이끌어낸 토미 R 프랭크스 장군에 대해서 미국민들은 아무런 관심도 가지지 않는다. 그렇다면 1.4후퇴의 망신을 당함과 더불어 해임된 맥아더 장군에 대하여는 미국 국민들이 그토록 열렬한 성원을 보냈으며 "노병은 죽지 않고 다만 사라질 뿐이다"라는 명언을 남기며 은퇴하는 순간 전 미국이 무엇때문에 그토록 깊은 슬픔에 빠져있었던 것일까?

   오늘날 마치 반미주의를 시대의 유행인 양 생각하는 몰지각한 청소년들을 바라보며 어째서 한국전쟁 때 맥아더 원수가 우리 민족을 구출하였는지 되새겨보자. 흔히 미국이 자기네 국익을 위해서 우리나라를 도왔다고 말하는 이들이 있다. 그러나 그것은 사실과 다르다. 한국전쟁 발발하기 두어달 전에 미국 트루만 행정부는 "한반도는 미국의 태평양 방위선에서 제외된다"는 아치슨 독트린을 발표하였었다. 이 선언이 무엇을 의미하는가? 2차 대전 이전에는 미국은 외국의 분쟁에 관여하지 않는 고립정책, 즉 몬로 독트린을 고수하여왔었다. 그리고 한반도는 그 고립 정책의 대상 지역의 하한선이요, 미국 태평양 방위선의 상한선이라는 것이다. 당시 미국은 아직 반공주의 국가가 아니었다. 어째서, 미국이 2차대전 중에 엄청난 무기를 소련에 지원하였는가? 어째서, 미국이 1945년 1월의 얄타회담에 스탈린을 참석시켰는가? 미국은 아직 반공주의 국가가 아니었다.

   미국의 한국전쟁 참전이 소련의 스탈린에게는 참으로 뜻밖이었다. 아치슨 선언을 한지 두어달 만에 그것을 스스로 번복하는 것은 대국의 위상에 맞는 일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러면 어째서 미국의 트루만 대통령은 아치슨 선언을 스스로 뒤집어엎으면서 한국전쟁 발발 닷새만에 미국의 참전을 선언하였는가? 사실 트루만 대통령에게 한국 문제는 그다지 중요하지 않았음에도 그가 국회의 동의조차 받지 않고 참전 선언을 하였다는 사실은 참으로 놀라운 일이다. 당시 미국도 소련이나 중국을, 소련중국도 미국을 자극하고 싶어하지 않았다. 1910년에 일본이 한일합방하였을 때 미국은 모른체하였었다. 그러나 이번에 미국은 모른체하지 않고 참전하였다. 왜?

   정치적 논리를 따진다면 당시 미국이 참전할 이유는 별로 없었다. 그러나 참전하였다. 왜? 첫째로, 여기에는 선교사들의 영향이 컸다. 한국 전쟁이 일어나자 미국 선교사들은 우리 민족에 또 다시 시련이 닥친 것을 가슴아파했다. 일제 시대 때 기독교 탄압을 이겨낸 한국인들이 모처럼 자유로이 신앙생활을 할 수 있게 되었는데 공산당 군대가 쳐들어왔다. 북한에 이어 남한까지 적화되는 것을 미국 선교사들은 절대로 용납할 수 없었으며, 미국이 한국을 도와야 한다는 선교사들의 탄원은 미국의 참전 결정에 큰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맥아더 장군의 역할이 컸다. 한국 전쟁 발발 사흘 만에 서울이 함락되었다는 소식을 들은 맥아더 장군은 아무 호위병 없이 헬기를 타고와 전쟁이 전개되는 상황과 한강 이남의 지형을 관찰하였다.

   이미 인민군이 장악한 지역에 홀로 들어와 지형을 관찰한다는 것은 실로 위험한 일이었다. 그러나 맥아더 장군은 그럴 필요가 있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서울 시민들이 쌀이며 이불이며 등에 얹고 황급히 남쪽으로 피난하는 행렬을 보면서 그의 마음이 뜨겁게 움직였다. 그는 그때 단지 전쟁 전문가의 눈으로 이국인을 바라보듯 한국인을 바라보지 않았다. 그는 자기가 한국 역사의 일부인 것처럼 느꼈으며, 수천년의 역사에서 많은 시련을 가졌던 한국 민족의 시련이 또다시 되풀이되고 있다는 사실에 큰 아픔을 느꼈다. 이상하게도 그는 미국인으로서 한국을 위한 애국심을 강렬하게 느꼈다. 그리고 그는 참전을 결심하였으며, 맥아더 장군의 참전 결심이 미국 참전의 결정이었다.

   비록 본의는 아니었을지라도 태평양 전쟁 중 일본군에 징집된 한국인들이 미군과 전쟁을 벌였던 것은 사실이다. 그리고, 2차 대전 후 미국 여론이 최소한 포로수용소 전범은 처벌할 것을 요구하였을 때 일본은 미군포로 수용소에서 잔혹한 행위를 한 병력은 일본군이 아니라 한국인 병력이었다고 거짓말하였다. 아직 한국과 일본을 한 통속으로 보던 미국인들에게는 한국은 2차대전 전범국이었다. 그렇다면, 무엇때문에 미국의 젊은이들이 한국 땅에서 피를 흘려야 하는가? 때는 바야흐로 미국에서 아메리카 드림이 실현되던 시절이었다. 카우보이의 서부 개척 시대도 지나고 1920~1930년 대의 경제 공황도 끝나고, 2차 대전도 종전되고 미국 경제는 건국 이래 최고의 호황을 누리던 때였다. 그 당시 미국의 젊은이들에게는 밝은 미래가 보장되어 있었다. 그런데, 그들이 징집되어 한국 땅에서 오만 명 이상 전사하고 오만 명 이상 부상당하고 또 많은 이들이 북한에 포로로 끌려가거나 실종되었다. 만일 한국의 젊은이들이 태평양 전쟁 때 일본 군복을 입고 미군과 싸웠던 것이 사실이라면 미국 국민이 한국을 위해 피흘릴 이유가 무엇이었는가?

   아직 미국인들이 한국 역사를 잘 몰랐으며, 한국인이 일본이 쿠르드 족 정도로 여겨지던 때에 맥아더 장군의 한국 민족의 대변인 역할을 하였다. 적어도 우리 민족의 역사에 관한 한 그가 미국 트루만 문민 정부보다 해박한 지식을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6월 29일 새벽 6시에 맥아더 장군이 그의 전용기 C-54를 타고 와서 한강 남쪽 제방을 순시했던 것이 중요한 또 하나의 이유는 바로 여기서 인천상륙작전의 아이디어가 스쳐갔다는 사실이다. 국군 십만 명이 지키던 삼팔선을 인민군 십삼 만명의 병력이 공격하자 서울이 함락되고 국군이 한강까지 후퇴하는데 사흘밖에 안 걸렸다. 이것은 식사할 겨를조차 없이 국군이 후퇴하였음을, 그리고 이대로 가면 보름 내에 한국은 공산당 군대에 완전 점령당하게 됨을 의미하였다. 그러나 이런 절박한 상황에서 그의 머리에 인천상륙작전의 아이디어가 떠올랐다. 인민군의 진격이 빠르면 빠를 수록 보급로는 길어지고, 그 보급로와 후방의 퇴로를 차단하면 적은 궤멸하게 된다는 작전이었다.

   정세를 파악한 맥아더 장군은 즉각적으로 트루만 대통령에게 한국전쟁 참전을 설득하였다. 그리고 그 설득에 성공하여 미국의 참전을 얻어내지만 그 때문에 그는 트루만 대통령의 미움을 받아 이듬해 4월 11일에 해임된다. 그러면 무엇때문에 맥아더는 그토록 집요하게 트루만 대통령을 설득하였던가? 아직 트루만 문민정부가 그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던 때에 맥아더 장군은 이미 미국이 반공노선을 분명히 밝혀야 함을 보았던 것이다. 아직 미국인들이 공산주의의 팽창주의 정책을 내다보지 못하던 때에 맥아더 장군은 냉전 시대의 도래를 내다보고 있었다. 그리고, 그의 판단은 옳았다. 그러면 무엇이 그로 하여금 남보다 빨리 공산주의의 정체를 간파하게 하였을까? 아마, 그것은 그의 경건한 기독교 신앙과 관련이 있을 것이다.

   전쟁에는 이유가 있어야 한다. 오늘날 한국 군인의 이라크 파병을 반대하는 여론이 한국에서 높았다. 누가 다른 민족의 자유를 위해 싸우고 싶어하는가? 마찬가지로 당시 한국전쟁 참전은 트루만 행정부가 미국 국민들의 지지를 받을 수 있는 정책이 아니었다. 그러나 맥아더 장군의 설득으로 참전 결정이 내려졌으며 미군 용사들은 왜 한국 땅에서 피흘려야 하는 지 그 이유를 몰랐으나 알았다. 그것은 맥아더 장군이 그 이유를 알았기 때문이다. 그리고 6월 30일 새벽4시 57분에 트루먼 대통령으로부터 전쟁개입 결심을 받아낸 맥아더 장군은 7월 1일 새벽 세시에 스미스 부대를 파병하였다. 그러나 전투병 병력이 없는 부대였다. 2차대전 종전 후 평화를 구가하던 때이기에 일본에 주둔한 미국 사령부에는 행정병 등 비전투병과 병력들밖에 없었다. 이들의 역할은 인민군에 대항하기보다 인민군이 부산마저 함락하는 것을 하루라도 저지시키는 것이었으며, 일차 파병 병력 8천명은 한국 도착 후 며칠 만에 전멸하였다. 그러나 그 뒤를 이어 제 25사단이 부산에 속속 들어왔다.

   피난 정부가 있는 부산을 결사적으로 사수하는 근 석달 간의 낙동강 전투에서 십만 명의 미군 병력이 손실되자 미국 워싱턴의 트루만 정부는 한국전에서 손을 떼고자 하는 방침을 세운다. 그리고, 그 방법은 중국 장개석 총통의 대만 망명정부처럼 이승만 대통령의 정부와 더불어 십만 명의 한국인을 제주도로 이주시키고, 제주도에서 한국 정부의 명맥을 유지시키는 것을 북한이 보장해 주는 조건으로 미군은 철수하려 하였다. 그러나 맥아더 장군은 9월 15일에 인천상륙작전 계획이 있음을 밝히며 오히려 본국으로부터 대규모 병력 증파를 요청했다. 사실, 9월 15일 밀물 때의 월미도의 수심이 너무도 깊기 때문에 맥아더 장군의 참도들도 인천상륙작전을 반대하였었다. 그러나 바로 그것이 인천상륙작전을 감행할 이유라는 것이 맥아더 원수의 논리였다. 적의 사령관이 보기에도 인천상륙작전은 불가능하므로 적군은 대비를 하고 있지 않을 것이다. 한국전에서 손을 떼는 것을 검토하던 미국 국방성 관리들도 당시 태평양의 시저로 알려진 맥아더 장군의 인천상륙작전을 감행하려는 고집을 꺽지 못하고 그가 요구하는 해병 병력을 추가 파병하여 주었다.

   1950년 9월 15일의 인천상륙작전으로 전세는 역전되었으며, 9월 28일에 서울을 수복한데 이어 국군과 유엔군은 승승장구하며 북진하였다. 압록강까지 이루는 북한 전지역에 태극기가 휘날리며 그토록 그리던 조국 통일의 순간이 목전에 있었다. 그러나 중국이 김일성의 파병 요청을 받아들임으로 한국 전쟁은 또 다른 국면을 맞이하게 되었다. 당시 미국과 소련 양국에 외교를 맺고 있던 인도 정부가 중국 정부에 미국 트무만 행정부는 맥아더의 북진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정보를 제공하여 주었다. 그리고 그것은 정확한 정보였으며, 이에 안심한 모택동은 백만 대군으로 알려진 대규모 병력을 파병하여 인해전술로 한국군과 유엔군을 공격하였다.

   맥아더 장군 편에서는 두가지 이유 때문에 속수 무책이었다. 첫째로, 인천상륙작전의 성공에도 불구하고 그의 북진이 트루만 대통령의 노여움을 샀다. 맥아더에게는 그때가 냉전의 후환을 없앨 좋은 기회였으나, 트루만 대통령은 전쟁이 장기화되거나 확대되는 것을 원하지 않았다. 둘째, 중공군은 맥아더가 이제까지 알고 있던 군대와 달랐다. 후대 사가의 시각에서 중공군은 일종의 자살 공격대였다. 당시 한국전에 참전한 중공군 병력에게는 일주일 분의 미수가루만 지급되었을 뿐이었다. 그것을 살아서 돌아오라는 파병이 아니었다. 그들은 두꺼운 솜옷을 입고 있었는데, 물에 빠지는 것이 그들에게는 최고의 고통이었다. 그러나 산 어디에나 숨어있다가 갑자기 나타나는 그들의 게릴라전 전력은 막강하였다, 미군에게 보급 부대와 보급 도로는 필수적으로 필요하다. 그러나 중공군에게는 침대도, 취사병도, PX 사병도, 이발병도, 행정병도 필요없었다. 단지 그들은 일주일분의 미수가루만 배낭에 메고 진격할 뿐이었다. 그들은 가만 있다가 굶어죽느니 공격하다 죽는 군대였다. 그 엄청나게 추운 지역에서 이런 중공군을 막아 싸우려면 미군도 정규전 이외의 전략이 필요했다. 그러나 미국 본토에서 승인하지 않으므로 맥아더 장군은 병력 철수밖에 대안이 없었다.

   이 와중에서 트루만 대통령은 맥아더 장군을 태평양의 한 작은 섬 웨이크섬으로 호출하며 비밀 회동을 갖는다. 트루만 대통령은 맥아더 장군과 사이가 좋지 않았기로 유명하다. "둘이 마지 못해 악수하는 순간 두 사람의 표정은 험악하게 굳어 있었다"고 미국 역사는 기록한다. 이 비밀 회동에서 트루만은 맥아더에게 차기 대통령 선거에 출마할 예정인지를 물었다. 자신은 전혀 정치적 야망이 없는 군인임을 맥아더 장군은 분명하게 밝혔다. 그리고, 맥아더에게 대권에 도전할 뜻이 없음을 확인한 트루만은 안심하고 그를 극동 미군총사령관의 직에서 해임하였다. 한국을 구출하려는 그의 그 모든 노력에 대한 댓가는 태평양의 황제라 불리던 자리에서 불명예 해임되는 것이었다. 그러나 미국 역사에서 그는 반공 노선의 선각자로서 기억된다. 그리고 그는 미국인으로서 한국인에 대해 깊은 애정을 가진 인물이었으며, 그런 의미에서 그는 피부색이 다른 우리 민족의 애국자였다. 그는 한국전쟁이 미국인의 전쟁이 되게 한 인물이며, 그가 우리나라를 구하기 위하여 십만 명의 미국인의 피를 흘리는 것을 아끼지 않았기에 한국과 미국은 혈맹의 우의를 다지게 되었던 것이다.

 

 

>> 목차고리 : 세계 > 아메리카 > 북아메리카 > 미국

                                                                 > 한국전쟁

>> 연결고리 : 일본, 제2차세계대전

 



   


A-Z




  인기검색어
kcm  334144
설교  170396
교회  123820
아시아  98483
선교  94718
세계  84954
예수  82164
선교회  72908
사랑  69405
바울  68425


[배너등록]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