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사전등록   히,헬 폰트받기
 현재위치 : HOME > 문서보기

계시록의 일곱교회

 

 

요한계시록은 도미시아누스(81-96년 재위) 치세 말기에 씌어진 것으로 본다. 도미시아누스황제는 치세 말기에 "주님이요 하나님" (Dominus et Deus) 으로 자처하면서 황제 숭배를 강요했고, 이를 배척하는 유대교인들과 그리스도인들을 박해 했다.

 

특히 로마에베소에는 웅장한 황제 신전을 짓고 참배를 강요했다. 버가모에 있던 "사탄의 권좌" (계 2:13)도 황제의 신전을 가르키는 것 같다.

이런 박해상황 속에서 요한 계시록의 저자는 에베소 일대 아시아 일곱 교회로 편지를 보내어 그리스도의 신앙을 온전히, 그리고 굳세게 지키라고 촉구했다.

 

 

 

 

 

 

교회(성경명칭)

지명 현재명칭

그리스도의모습

칭 찬

꾸 중

경 고

약 속

  에베소(EPHESUS)
    계2:1-7

셀주크(SELCUK)

손에 일곱 별을 쥐고 일곱 동경 가운데에 계시는 분

수고하며 잘 참는다

너는 처음 사랑이 식었다

내가 나의 동경을 치워 버리겠다

나는 너에게 하나님의 낙원에 있는 생명 나무의 열매를 먹게 하겠다

  서머나(SMYRNA)
    계2:8-11

이즈미르(IZMIR)

처음과 마지막이 죽었지만 살아 있는 분

가난하고 환란에 시달리지만 그 속에서도 부유하다

없음

없음

생명의 월계관및 두번째 죽음의 화를 면제 받음

  버가모(PERGAMUN)
    계2:12-17

베르가마(BERGAMA)

날카로운 칼

내 이름을 굳건히 믿고 있다

너희 가운데에는 이단자들이 있다

내가 내 입에서 나오는 칼을 가지고 공격 하겠다

감추어 둔 만나및 새로운 이론이 적힌 핀돌

  두아디라(THYATIRA)
    계2:18-29

아키사르(AKHISAR)

눈은 불꽃같고 발은 놋쇠 같은 분

자애롭다

너는 이사벨을 용납하고 있다

나는 그 여자의 자녀들을 죽여 버리겠다

여러 민족을 다스릴 권세

  사데(SARDIS)
    계3:1-6

살리히리(SALIHLI)

일곱천사 일곱별

너희 가운데 충실한 사람이 몇있다

네가 살아있다는 말이 있지만 실상 너는 죽었다

내가 도둑처럼 너에게 나타날 것이다

생명의 적

  빌라델비아(PHILADELPHIA)
    계3:7-13

알라세히르(ALASEHIR)

다윗의 열쇠를 가진 거룩하고 참된 분

내 계명을 잘 지켰다

없음

없음

하나님의 성전 기둥

  라오디게아(LAODICEA)
    계3:14-22

라오디케아(LAODIKYA)

아멘 참되고 진실하신 증인

없음

미지근하다

나는 너를 입에서 뱉어 버리겠다

내 옥좌에 앉게 해 주겠다

 

 

 

 

 

 

 

 

 

 

 

 

 

 

 

 

 

 

 

 

 

 

 

 

 

 

 

 

 

 

 

 

 

 

 

 

 

에베소교회(계1-7) : 에베소는 바울이 사도 요한이 이곳에 오기 전에 먼저 와서 시리아 안디옥으로부터 1차 2차 전도여행을 할 때에 말씀을 가르치고 교회를 세웠던 곳이다. AD64년경 바울이 로마에서 순교를 당했다는 소식을 듣고 요한사도가 예수님의 어머니 마리아를 모시고 이곳에 와서 지냈으며 받모섬에 유배 당시 계시록을 썼으며 로마황제 Domitian이 피살당하자 그는 예배소에 와서 살면서 요한 1,2,3서를 썼다고 한다. 에베소는 고대의 허영의 시장으로 도시가 웅장하고 화려했음을 지금도 찾아 볼 수 있다.

 

서머나교회(계2:8-11) : 믿음을 기초로한 충성된 교회다. 아시아의 영광이 서모나 교회를 통하여 일어날것인가! 사도 요한의 직접제자인 폴리갑 기념교회가 시내 한복판에 있는데 지금도 이 교회에서 11시에 예배를 보고 있다. 폴리갑은 86세에 불에타서 순교를 했는데 그의 친구는 그를 아끼는 나머지 "예수를 모른다고 한번만 말해주게"라고 부탁했을 때에 폴리갑은 말하기를 "예수님은 나를 86년간 사랑했는데 내가 어찌 그를 모른다고 하겠나"라고 말하고 불붙는 사형대에서 그는 말하기를 "오 주님이시여! 순교자의 반열에 서오니 이 잔을 받아 주시옵소서"라고 말하면서 죽었다고 한다. 하나님은 말씀하시기를 죽도록 충성하라 그리하면 생명의 면류관을 주겠다고 약속하신다.

 

버가모교회(계2:12-17) : 의학의 아버지 희포크라테스의 고향이기도 한 버가모는 큰 병원이 이곳에 있었고 세계에서 제일 큰 도서관이 있었고 헬라문화의 첨단을 걷고 있었다. 우상 숭배의 도시였다고 한다. 애급에서 파피러스 종이를 정치적 이유로 수입이 불가능하게 되었을 때에 양의 가죽에다 글을 써서 보관했다 한다. 버가모란 뜻은 양피지(Parchment) 혹은 피지문서라는 뜻도 된다.

 

두아디라교회(계2:18-29) : 자주장사 루디아의 교향이었던 두아디라, 자칭 선지자라고 하는 이세벨을 용납한 도시다. 이곳에서는 값비싼 물감이 유명했으며 자주 염료가 나고 상업의 도시였는데 내부로부터 신앙의 위협을 받은 곳이다. 많은 양때가 길옆을 지나는 것을 보며 옛사람은 갔어도 산천이나 사람 사는 모습은 변함이 없구나 하는 생각을 가져 보았다. 내부로부터 오는 위협은 더 무서운 것이다. .

 

사데교회(계3:1-6) : 사데교회가 이렇게 아름다운 운치를 갖고 있는 줄은 생각도 못한 일이다. 사데교회 남은 터에 아네모네 꽃이 활짝 피었고 이름 모를 꽃들이 나의 눈을 끈다. 계시록에 야단만 맞은 교회라 언제나 나쁜 생각만 가졌던 곳인데 사방이 아름다운 높은산으로 둘려 쌓여 있고 티물르스산에서 흐르는 물은 팍투루스 강을 만들고 강물에는 금모래가 흘러내렸다고 한다. 이곳은 조패공장이 있었고 BC 560년에는 고대 미디아왕국의 수도였었다. 지금도 주위에는 많은 올리브 나무가 있는데 올리브 나무 한 그루만 있으면 3가정이 먹고 살수가 있다고 한다. 먹을 것이 풍부하고 난공불락의 도시로 조용하고 안일하기 때문에 오는 시험이 있다. 그래서 하나님은 이들에게 "깨어라"라고 죽음과 같은 적막의 도시를 향하여 말씀하신다.

 

빌라델피아교회(계3:7-13) : 동방으로 가는 길목, 한 대륙을 통과하는 관문이다. 가도 가도 끝이 없는 포도원, 믿음을 지키고 형제사랑을 나타낸 필라델피아 교회, 주위의 모든 교회가 주일마다 성찬식을 하였는데 이들이 성찬식에 쓰는 포도즙을 보내 주었다고 한다.

 

라오디게아교회(계3:14-22) : 라오디게아교회 근처에는 골로새, 히에라폴리스 3도시가 한곳에 모여 있다. 부요하다고 하나 실상은 가난하다고 야단만 맞은 교회인데 이곳은 유황온천이 흐르고 안과 병원이 있었다. 라오디게아는 페르시아로 가는 길과 사데로 가는 길 그리고 빌라델피아로 가는 3갈래 길에 있으며 목화 솜이 많이 나서 피역산업이 발달했고 파묵칼레 온천으로부터 나오는 물은 산 전체가 솜꽃처럼 하얀 돌로 되어 있어 아름답기가 절경이다.

 

 

>> 참고자료 : 에베소 / 서머나 / 버가모 / 두아디라 / 사데 / 빌라델비아 / 라오디게아

>> 목차고리 : 성경지명사전(주제별 목차)

>> 연결고리 : 계시록

 



   


A-Z




  인기검색어
kcm  287895
설교  157984
교회  113042
아시아  91030
선교  87161
세계  76904
예수  74828
선교회  65247
바울  61157
사랑  59235


[배너등록]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