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사전등록   히,헬 폰트받기
 현재위치 : HOME > 문서보기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자료구분  지명사전  작성일  2009-11-02
 제목  뉴욕(New York)
 주제어  [미국] [도시] [뉴욕]
 자료출처    성경본문  
 내용

‘뉴욕’의 장소성은 세 가지로 구분하여 생각할 수 있다. 우선 뉴욕주(New York State)를 지칭 할 때가 있는데 대다수의 사람들은 뉴욕주에 속한 뉴욕시(New York City)를 ‘뉴욕’으로 지칭하고 있다. 하지만 우리나라 사람이나 외국사람들에게 ‘뉴욕’이란 명칭은 뉴욕시 전체를 의미한다기보다 뉴욕시 5개의 구(Borough)중 하나인 맨해튼(Manhattan)을 연상시킨다. 또한 뉴욕주의 수도(Capital)를 뉴욕시로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으나 실은 뉴욕시로부터 북쪽으로 뉴욕주를 관통하는 87번 고속도로를 따라 세 시간 정도 올라가면 상징적이며 웅장함을 느낄 수 있는 이 뉴욕주청사를 발견하게 되는데, 주청사가 있는 도시는 알바니(Albany)이다.

 

뉴욕 시는 원래 네덜란드 이민자들이 "뉴 암스테르담"이란 이름으로 건설한 식민 도시였다. 그러나 1664년, 영국인들이 이 지역을 점령하면서 영국군 사령관 R. 리콜라스는 당시 황태자였던 요크 대공의 이름을 따 이름을 현재와 같은 뉴욕으로 바꾸었다. 미국의 초대 대통령인 워싱턴이 취임하면서 1790년부터 수도로서의 지위를 상실하였다.


뉴욕시의 성장과 발달은 뉴욕주의 발달사를 통해 조명해 봐야 한다. 모든 도시의 발달사가 그렇듯이 뉴욕항을 품고 있는 뉴욕주의 도시들은 뉴욕항을 기점으로 철도와 에리(Erie) 운하를 따라서 서북쪽으로 연결되어 발달하였는데, 에리 운하가 착공된 지 8년만에 알바니(Albany)와 버펄로(Buffalo)간에 항해가 가능해짐으로써 교역이 활발해지고 알바니와 버펄로를 중심으로 도시산업이 발달하게 되었다. 또한 허드슨(Hudson) 강을 끼고 있는 알바니를 비롯하여 인접도시인 트로이(Troy), 스케넥터디(Schenectady)등의 도시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산업제품들은 강을 따라 뉴욕항으로 연결되었으나 주간(州間) 고속도로인 87번 도로가 완성되면서 뱃길을 끊어지고 위치한 산업들 또한 이전하여 나감으로써 알바니와 버펄로 중심의 도시산업은 쇠퇴기를 걷게 되었다. 고속도로 건설이 뉴욕시의 산업발전과 부흥에 촉매제가된 것이다.

 

뉴욕 시는 다섯 개의 자치구(borough)로 이루어져 있다.

  • 퀸즈(Queens)
  • 브루클린(Brooklyn)
  • 브롱스(The Bronx)
  • 맨해튼(Manhattan)
  • 스태튼아일랜드(Staten Island)

퀸즈(Queens)

면적: 112 평방 마일(290.08 평방 킬로미터)
인구: 220만명 이상
면적상 뉴욕시에서 가장 넓은 구(Borough)로서 내륙의 수면부분 11.9스퀘어 마일을 포함해 126.6스퀘어 마일에 이르며 스테이튼 아일랜드의 두 배에 가까운 면적이다. 브루클린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인구가 거주하고 있으며 전체 뉴욕시를 기준으로 주거율(Bedroom community)이 가장 높은 자치구이다.

브루클린(Brooklyn)

면적: 82 평방 마일 (212.38 평방 킬로미터)
인구: 240만명 이상

뉴욕시 5개의 자치구 중에서 가장 화려한 역사를 지닌 지역이다. 특히 1883년 공사중 많은 중국인 노동자의 목숨을 앗아간(공사가 끝난후 중국인에 대한 보상으로 뉴욕시는 브루클린 다리에 인접한 곳-지금의 맨해튼 차이나 타운-에 정착지를 마련해 줌) 브루클린과 맨해튼을 연결하는 브루클린 다리가 생기기 이전까지만 하여도 뉴욕의 중심이었다. 그러나 1898년 5개의 자치구가 뉴욕시로 합쳐지면서 브루클린의 많은 거주민들이 맨해튼으로 이주하게 되었고 상류층을 상징하는 Brownstone과 Whitestone의 건축물들은 많은 이민자들과 복잡한 도시를 탈출하려는 중산층의 차지가 되어 갔다. 이러한 계층의 사람들은 이웃과 이웃사이에 결속을 다지게 되고 맨해튼에 직장이 있는 기존의 거주자들은 계층간의 괴리와 편리함을 찾아 속속 맨해튼으로 거주지를 옮겨 가는 현상이 1960년대까지 지속되었다. 이러한 현상에 편승하여 개발업자들은 새롭고 현대적인 건축을 통해 맨해튼의 수요를 더욱 부채질하였다. 하지만 1960년대에 들어서면서 젊은층과 일단의 상류층에 의해 브루클린의 가치는 재조명되고 많은 수는 아니지만 역이동현상이 이루어지게 되었다. 현재 뉴욕시의 5개 자치구 중 브루클린에 가장 많은 역사보존지구(Historic Preservation Area)가 지정되어 있다.

브롱스(The Bronx)

면적: 44 평방 마일 (113.95 평방 킬로미터)
인구: 130만명 이상

뉴욕시 중에서 유일하게 미국 본토의 땅덩어리와 연결된 자치구이다. 다른 자치구들은 자치구 자체가 섬으로 되어 있거나 다른 섬(Long Island)에 연결되어 있다. 브롱스는 제2차 세계대전후 도시 근교화가 본격화 될 때 많은 이구가 유입되었는데, 정부의 주택정책의 일환으로 주로 노인들과 저소득층을 위한 대규모의 공공주책 건설이 이루어지면서 5만 5,000명의 인구가 거주할 수 있는 35층의 대단위 아파트 단지 등이 조성되었다. 브롱스는 뉴욕시 5개 자치구 중 백인의 거주 구성비가 가장 낮은 자치구로 경제적으로 빈곤하고 물리적으로 부정적인 환경요소를 많이 내포하고 있으나 가장 많은(5,861 에이커)공원과 체계를 유지하고 있는 자치구다. 스테이튼 아일랜드는 삼각형 모양의 섬으로 길이는 13.9마일에 이르고 7.5마일의 넓이로 되어 있으며 맨해튼의 2.5배에 해당하는 넓은 면적을 가지고 있으며 뉴욕시의 자치구 중 세 번째에 해당한다. 1845년경만 해도 맨해튼과 비슷한 인구규모의 섬이었으나 현재는 40만 정도의 인구가 거주하여 10명당 1에이커의 땅을 가진 셈이다. 

뉴욕시는 제2차 세계대전 후 기업과 금융기관들이 집중하고 공장이 활성화되면서 경제적 힘을 갖게 되고 그에 따른 파장으로 문화를 비롯한 모든 분야에 걸쳐 세계의 중심이 되어 갔다. 아울러 전 세계의 수많은 사람들이 기회의 도시, 뉴욕으로 유입되면서 한 도시 속에 전 세계의 인종과 문화, 그리고 경제가 혼재된 또 하나의 세계를 형성하게 된 것이다. 오늘날 뉴욕의 인구는 통계청의 집계로 800만명 정도로 추산되지만 훨씬 많은 인구가 활동하며 거주하고 있다.

뉴욕시의 도시생활은 극명한 대조를 나타내는데, 예를 들어 400만에 가까운 인구가 도시 내 생업에 종사하고 있는 반면 수천 명의 노숙자가 길거리를 배회하고 있고, 최고의 부를 누리고 있는 도시에서 전체 도시인구의 20% 가까운 사람들의 수입이 최소 생계유지 수준에 미달되는 것은 ‘뉴욕’이기에 생길 수 있는 현상으로 이해할 수 있다. 1898년 하나의 시(City)로 된 뉴욕시는 5개의 구(Borough)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각의 명칭은 퀸스(Queens), 브루클리(Brooklyn), 스테이튼 아일랜드(Staten Island), 브롱스(Bronx)와 맨해튼(Manhattan)이다.

맨해튼(Manhattan)

면적: 24 평방 마일 (62.16 평방 킬로미터)
인구: 150만명 이상

허드슨, 이스트(East), 하렘(Harlem)등 3개의 강으로 둘러싸여 있다. 처음 유럽네덜란드 인들이 지금의 뉴욕항에 도착하였을 때 맨해튼섬에는 27여개의 부족으로 이루어진 100여개의 인디언 부락이 있었으며 그 부락들의 이름을 Manhata, Manatans 혹은 Manahatin 등으로 불렀는데, 추측컨대 ‘언덕의 섬’이라는 뜻이 담긴 듯하다. 최초의 인디언의 땅인 맨해튼을 발견한 네덜란드인들 중 Dutch West Indians Company의 책임자인 Peter Minuit은 1625년에 인디언들로부터 맨해튼의 2만 에이커에 달하는 땅을 60길더(네덜란드의 화폐단위로 옛날의 금화와 은화를 뜻한다) 값어치의 옷가지와 장신구, 목걸이 등을 주고 구입하게 되는데, 지금의 화폐 기준으로 환산하면 1페니로 10에이커의 땅을 산 셈이다. 그후 사업을 목적으로 제일 먼저 세워진 네덜란드인들의 본거지를 이름하여 뉴암스테르담(New Amsterdam)이라 하였고, 점점 많은 사람들이 맨해튼에 모여들기 시작하였다. 

뉴욕 맨해튼구의 남단 허드슨 강변에 위치한 배터리 파크 시티는 1968년 뉴욕주 의회의 승인에 따라 BPCA(Battery Park City 개발공사)가 창립됨으로써 개발계획이 시작되었다. 전체 11만 2,600평에 달하는 매립지에 맨해튼 금융가에 면한 주거, 상업지 개발을 계획하는 것이었다.

스태튼아일랜드(Staten Island)

면적: 60 평방 마일(155.39 평방 킬로미터)
인구: 443,00명 이상

Battery Park City 기본계획은 쿠퍼(Alexander Cooper)와 스탠튼 에크스터드(Stanton Eckstut)에 의해 수립되었는데, 계획내용의 주요 사항으로는 전통적인 ‘뉴욕’의 이미지를 되살리고, 맨해튼 남단부(Lower Manhattan)의 격자형 공간구조와 잘 연결되고 조화를 이루면서 충분한 공공공간을 확보하는 것이다.

 

 

>> 목차고리 : 세계 > 아메리카 > 미국 

>> 연결고리 : 미국도시, 뉴욕

>> 바깥고리 : 뉴욕시, 뉴욕한인회

 



   


A-Z




  인기검색어
kcm  220491
설교  136703
교회  94979
아시아  75223
선교  74131
예수  61954
세계  57440
선교회  52816
바울  49318
사랑  47807


[배너등록]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