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자료등록
 
주제 주제어 출처 내용 등록일   ~
 현재위치 : HOME > 선교정보보기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자료구분  매일선교소식  작성일  2010-02-03
 제목  UAE, 이슬람 사원에서 어린이 성폭행 사건 발생
 주제어키워드    국가  UAE
 자료출처  푸른섬선교정보 / 매일선교소식 2119호-2010.2.3(수)  성경본문  
 조회수  7524  추천수  41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모스크(이슬람사원)에서 한 남성이 4세 남자 어린이를 성폭행하고 살해한 사실이 재판 과정에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두바이법원은 모스크에서 어린이를 성폭행하고 살해한 혐의를 인정, 피고인 라시드 알-라시디(30)에게 사형을 선고했다고 걸프뉴스 등 현지 언론이 28일 일제히 전했다. UAE 국민인 라시디는 이슬람권 최대 명절 이드 알-아드하 기간이었던 지난해 11월 27일 두바이 알-쿠사이스 지역의 한 모스크에서 파키스탄 어린이 무사 무크타르(4)를 성폭행하고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아드하 명절을 맞아 형, 친구와 함께 사원에 간 무크타르는 거기서 만난 라시디에게 아드하 선물을 달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슬람권에서는 아드하 명절 때 사원에서 불우한 이웃에게 선물을 주는 것이 관례다. 라시디는 선물을 주겠다며 무크타르를 유인, 화장실로 끌고 가 성폭행한 뒤 머리를 바닥에 강하게 부딪쳐 살해한 것으로 조사됐다. 변호인 측은 라시디가 유년기에 학대를 받은 영향 때문에 편집증과 피해망상에 시달리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줄 것을 재판부에 요청했지만, 법원이 주관한 정신감정 결과 별다른 문제가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두바이 시민들은 성스러운 명절에, 그것도 모스크 안에서 이런 끔찍한 범행이 이뤄졌다는 데 경악을 금치 못하고 있다. 무크타르의 아버지 무크타르 쿠다 바크시는 걸프뉴스를 통해 "그날, 명절 새옷을 입고 아주 행복한 모습으로 `아빠 명절 축하해요(이드 무바라크.Eid Mubarak)'라며 뽀뽀해주고 집을 나섰던 아들의 모습을 지금도 잊을 수 없다"며 애통해했다. 라시디는 항소의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항소심은 1∼2주 뒤 속개될 예정이다. - 경향
                  






  선교정보리스트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