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사전등록   히,헬 폰트받기
 현재위치 : HOME > 문서보기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자료구분  지식사전  작성일  2007-04-01
 제목  신흥학교의 개교 (전주신흥고등학교 90년사 6)
 주제어  
 자료출처  전주신흥고등학교  성경본문  
 내용

목차

 

갑오개혁이후의 신교육   

선교사들의 내한과 기독교학교의 설립  

미국남장로교 선교사들의 내전과 선교 활동의시작

최초의 신흥인 김창국   

시대적 배경

신흥학교의 개교

희현당

일제의 무단정치

초창기의 신흥학교

삼일운동의 배경

전주의 삼일운동

삼일운동과 신흥

일제의 문호정책

기독교의 재흥과 시련

학생수의 증가와 증축

1920년대 신흥학교 개황

인톤교장과 1930년대 초

조선총독부 지정 신흥학교

항일의 몸짓

광주학생운동과 신흥

신사참배 거부와 폐교

종교교육과 신앙생활

 

> 참고자료 :  삼일운동 

 

 

초기 호남선교사에 있어서 복음선교나 병원선교에는 상당한 인적, 물적 투자가 가해진 반면에 교육을 통한 선교활동은 그리 활발하게 일어나지 못하였다. 그 이유는 무엇보다도 선교회의 기본정책에 기인하는 것이었다. 즉 처음부터 선교회는 기독교 학교의 목적을 신자의 자녀교육에

국한시켰기 때문이었다. 다시 말하면 선교회가 기독교 학교를 구상할 때에는 기독교 선교를 위한 미래의 지도자 양성에 그 의의를 둔 것이지 그것을 통해 불신자들을 전도한다는 적극적인 선교 수단으로 생각지 않았던 것이다..

이러한 선교회의 공식 입장은"불신자는 전도하고, 신자는 교육시킨다"는 그들의 슬로건에서 가장 잘 표현되고 있다. 비록 형편상 불신자의 입학을 허용하는 일이 생기더라도 전체 학생수의 60%이상은 언제나 신자의 자녀로 구성되어야 한다는 것이 선교원의 원칙이 였다.선교회의 기본정책이 그러하였기 때문에 복음선교를 통한 충분한 수효의 신자들을 확보하기까지 학교 사업은 본격적으로 성립될 수가 없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1990년에 김창국 1인으로 시작하여 1910년 8인의 학생으로 발족한 학당(學堂)은 1904년 가을에 전주군 이동면(伊東面) 화산리(華山里) 서완재(西完齋)로 이전하고 공부를 가르치니 당시 학생은 10명이였고, 선생은 선교사 해리슨씨 부인과 최중진(崔重珍), 김필수(金弼秀), 김명식(金明植) 등 5명이였다. 그 후 1906년 봄에 희현당(希顯堂) 옛 터에 기와집 한 채를 지어 이전하니 학생수는 증가하여 55명이 되었다. 이때 교수과목은 국문, 한문, 성경, 역사, 습자, 체조, 창가, 산술, 도화 등으로 초등학교 과정이었다.

위와 같이 전주의 남학교는 서서이 발전해 가고 있었지만 당시 교육을 담당했던 주체가 모두 복음선교를 1차적인 사명으로 생각하여 그방면에 주된 관심과 정력을 쏟고있던 교회나 선교사들이었기 때문에 교육사업을 전담할 선교사를 파견해 옴으로써 교육사업이 본격화되기 시작 했으며, 전주에도 중등교육을 시작할 수 있게 되었다.

1907년 2월 란킨(Nellie Rankin) 양이 전주 여학교를 위해, 그리고 3월에는 니스벳(John Samuel Nisbet, 유서백) 부부가 전주 남학교를 위해 파견 되었다. 전주의 교육 선교는 이들의 도착으로 전환점을 맞게 되었다. 그리하여 1908년 전주군 서문안 당성동(堂成東)에 있던 해리슨목사의 기와집 한 채를 차용하여 수리하고 수업을 계속하며, 학교이름을 "예수교 학교"라 칭하여였다. 학교의 체제는 5학년제였고, 교장은 해리슨 선교사가 맡았으며, 교사는 김영식(金永植)부부와 김동규(金東奎), 김진상(金眞相), 오영휴(吳榮休), 레이놀드 부인 등이었다. 그 해 9월에 희현당 북림록하(北林麓下)에 기와집 8간을 새로 건축하고 선교사 니스벳이 설립자 겸 교장으로 취임하였으며, 학교명칭을 "신흥학교(新興學校)"라 개칭하였다. 신흥이란 명칭은 "새로운 여명(黎明)"(New dawn)을 뜻하는 것이었다.

1909년 학부대신 이재곤으로부터 사립 신흥학교로 인가를 얻었고, 동년 6월 15일에는 보통과 제 1회 졸업생 5명을 배출하였다. 그 해 한국 선교의 후원자인 그래햄(C.E.Graham)씨가 1만달라를 기부하여 가르쳤다. 당시 학생수는 보통과를 합하여 150명이나 되었다.

 



   


A-Z




  인기검색어
kcm  339368
설교  172871
교회  126056
아시아  100391
선교  96408
세계  86662
예수  83749
선교회  73845
사랑  70056
바울  69221


[배너등록]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