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자료등록
 
주제 주제어 출처 내용 등록일   ~
 현재위치 : HOME > 선교정보보기


 작성자    첨부파일    
 자료구분  선교정보기타  작성일  2006-08-09
 제목  아프간 평화축제 무산과 향후 이슬람 선교의 방향
 주제어키워드  백투예루살렘 운동은 계속된다  국가  본국
 자료출처    성경본문  
 조회수  5618  추천수  17
아쉽지만 아시아협력기구가 주관한 아프간 평화 축제는 종당에 가서 행사취소라는 결론에 이르게 되었다. 그 간 1,000여 교회의 중보기도와 많은 중동 사역자들의 기도가 있었고 정부와 한국세계선교협의회등의 입장 발표가 있은 후에 아프간 정부가 취한 행동은 결국 봉쇄였다.



아프간에는 기독교인이 한 명도 없다고 해야 한다. 그 척박한 땅에 그리스도가 상륙(?)한다면 그 이전에 사탄의 권세가 완전히 굴복해야 한다. 그러나 우리의 기도가 모자랐다기 보다는 아직도 하나님은 그 땅이 돌아오기를 기다리시며 길이 참으시고 계신다.



내가 1994년 캄보디아에 선교사로 가기 위해 알아본 상황은 심각했다. 그 때 까지도 캄보디아에서 자유 선교가 이루어지리라고 생각한 사람은 아주 적다. 그래서 창의적 접근 지역을 구분된 곳이 캄보디아였다. 태국에 입국 후 캄보디아 센타를 방문했을 때 주님은 나에게 프놈펜을 향해 외치게 했다. 말도 다른 사람들에게 그저 성경을 들어 보이며 천국을 믿으라고 외쳤을 뿐이다. 그리고 시장 터에서 만난 중학생에게 복음을 전했고 돌아오는 길에 센터 주변 마을에서 예비된 영혼을 찾았다. 하나님이 여셔야 일할 수 있고 영혼을 찾을 수 있다.



아직도 아프간 땅과 이라크, 여러 중동의 나라들에서 기독교인들이 목회자들이 처형되거나 갇히는 것은 다반사이다. 이란 테헤란에서 한 개신교회에는 목회자가 7번 째 살해되어 8대째의 목회자를 기다리고 있다. 그런 상황에서도 목회자들은 고난과 죽음을 감수하고 주의 사역을 감당해 왔다.



이번 아프간 평화 축제의 무산은 우리에게 이슬람 형제들을 더 바라볼 시간과 연구의 기회를 주신 것이다. 그 간 기독교 신학은 서구 중심의 사고를 못 벗어났고 기독교는 곧 서구를 의미했다. 이번 강제 출국 조치등을 보며 한국의 약소함 보다는 기독교에 대한 편견과 반항심이 큰 것으로 보인다. 미국으로 대표되는 기독교, 이스라엘이 주도하는 아랍과의 기나긴 전쟁의 줄다리기... 아직도 끝나지 않은 이삭과 이스마엘-아브라함의 후예-들의 싸움을 보고 있다.



이젠 우리가 더 넓은 마음으로 이슬람을 형제로 받아들이기 시작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우리는 더 이상 그들에게 그리스도의 화해와 평화의 메신저 역할을 할 수 없을 것이다. 선교의 방향도 직접 전도보다는 간접적으로 이루어져 그들과의 '이해의 가교'(Bridge of Understanding)를 먼저 형성하고 인내와 끈질긴 노력으로 다가서야 할 것이다. 우리는 의의 최후 승리를 믿고 하나님의 인내를 믿기에 끝까지 이 일을 계속해야 할 것이다.







****긴급기도제목들****(아프간 평화축제 운동본부에서 보내온 메일)

긴급기도1.





아프가니스탄 평화축제가 아프가니스탄 정부의 요청으로 행사가 취소되었습니다. 행사는 취소 되었지만 신실하고 좋으신 하나님 실수가 없으신 하나님께 감사하며 측량할 수 없는 하나님의 깊으신 뜻을 신뢰하며 기도 해주십시오





기도제목



1.세속정부와 어둠의 세력으로부터 평화축제 참가자들을 주께서 보호해 주시고

더욱 기름부으시도록



2.언론매체가 편파적으로 보도하지 않고 진실을 전달할 수 있도록



3.천개 교회와 참가자들의 가족을 축복하여 주시고, 염려가 변하여 기쁨이 되며, 부정적인

생각보다 하나님의 말씀안에서 더욱 신뢰하며 나아가도록



4.평화축제팀 스텝들과 모든 참가자들이 모든 상황을 순발력있게 대처하며 지혜와 분별력

을 주시고 피곤치 않고 새 힘을 더해 주시도록



긴급기도 2.



아프가니스탄에 입국하지 못한 채 인근 국가 두바이, 인도, 우이구루에 머물러 있는 팀들이 있습니다. 또한 아프간에서 출국 조치를 당해 육로를 통해 이란과 우즈벡키스탄으로 이동하는 팀들이 있습니다.



각 팀들의 발걸음을 인도 하시는 하나님을 신뢰하고 주께서 행하시는 완전하신 일을 찬양하며 주님의 거룩한 교회가 세워지는 통로가 되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기도제목



1.인도팀/ 주께서 위로해 주시고 십자가의 고난을 감내한 주님을 바라보며 담대히 복음을

전할 때 사도행전의 역사가 있게 하소서







2.이란팀/ 이란에 주님의 진정한 평화를 전하며 전쟁을 막아서는 중보자가 되게 하소서







3.두바이팀/ 갈렙과 여호수아와 같이 정탐하며 아랍창 전체를 관통해 볼 수 있는 통찰력을

부어주사 중동과 아랍창을 향한 하나님의 계획을 알게 하소서







4.우이구루팀/ 주께 감사하며 성령의 능력으로 복음을 증거할 때 음부의 권세가 이기지 못하는

교회가 세워지는 통로가 되게 하소서







5.우즈벡키스탄팀/ 위기에 처한 우즈벡키스탄 교회의 회복과 부흥을 일으키는 통로가

되게하소서





6.각 팀들에게 성령을 부어 주사 특히, 섬기는 팀 리더에게 지혜와 계시의 영을 부어 주사

하나님의 선하신 뜻을 분별하게 하소서
                  






  선교정보리스트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