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사전등록   히,헬 폰트받기
 현재위치 : HOME > 문서보기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자료구분  성경지명  작성일  2006-12-28
 제목  가다라(Gadarenes)
 주제어  
 자료출처    성경본문  마 8:28,
 내용

뜻 : 성을 둘렀다

 

일명 거라사. 갈릴리 해 도남 6마일 지점 1,200피트 산상에 있는 마을.

(1) 데가볼리의 한 마을 (마 8:28).

(2) 귀신을 내어 쫓아 돼지떼에게 들어가게 하신 곳. 주후 31년 대지진 때에 무너져 지금은 움 케이스라는 폐허로 그 산하에 유황성 온천이 있어 아랍인의 온천장이 되어 있다.

 

기원전 218년 셀루시드 왕조의 안티오쿠스 3세가 이집트의 프톨레미에게서 빼앗았다. 기원전 2세기의 유명한 역사가 폴리비우스는 가다라를 가리켜 이 지역에서 가장 강력한 도시로 언급하고 있다. 기원전 98년경에 알렉산더 얀네우스가 이곳을 정복하기 위하여 10개월 이상을 소요했다는 유대 역사가 요세푸스의 기록은 가다라가 얼마나 힘있던 도시였는지를 보여준다. 기원전 63년 로마의 폼페이우스 황제에 의하여 정복되었고, 데카폴리스의 일원이 되었으며, 자체 동전을 사용할 정도의 자치권을 가지고 있었다.

요세푸스의 기록에 의하면, 기원전 30년, 안토니우스가 악티움 전투에서 패배한 이후 로마의 초대 황제 옥타비아누스는 이곳을 헤롯왕에게 제공하였으나 이를 원치 않았던 이곳의 많은 주민들은 헤롯에게 저항하였다. 헤롯이 죽은 기원전 4년 이후에는 시리아에 합병되었다. 3세기에는 기독교가 유입되면서 디오클레시안 황제 때의 박해로 순교자가 발생하기도 하였으며, 4세기에는 이곳 출신의 주교가 니케아 공의회에 참가하기도 하였다. 635년 펠라에서 이슬람 군대에 비잔틴 제국에 패배함으로 이제 가다라는 이슬람 세계의 한 부분이 되었고, 메카 순례의 주요한 교통로가 되었다. 그러나 8세기에 있었던 대규모의 지진과 9, 10세기에 이곳에 창일 했던 전염병으로 가다라는 잊혀졌고, 12세기 이후로는 움 카이스로 불렸다. 아랍 마을이 다시 조성되었지만 그 규모는 작았다.

 

 



   


A-Z




  인기검색어
kcm  244867
설교  144283
교회  101457
아시아  82560
선교  79079
예수  66826
세계  66295
선교회  57030
바울  53351
사랑  51632


[배너등록]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